서비스명 그대로였습니다. '참가비 이상 벌어갈...

양재현
2023-01-04
서비스명 그대로였습니다.


'참가비 이상 벌어갈 수 있는 프로젝트'였고,
새로운 영감(인사이트)과 BM 접근 방법을 배울 수 있었고

한 번 수강이 끝이 아닌 평생 수강처럼
막히는 부분이 생길 때 도와주시겠다는
넉넉한 인품에 감사함을 느끼며,

오늘도 열심히 사업 성공을 위해 달려가 봅니다.


감사합니다~ 가미님!!
0